소설
서재 > 분야별도서 > 소설
깊고 선명한 아득함 속의 것들 덧글 6 | 조회 540 | 2012-02-28 00:00:00
관리자 (관리자)  




저자 : 이유정

출판사 : 신아출판사

발행년월 : 2011년 9월 28일

쪽수 : 343쪽

판형 : 225*152mm

가격 : 9,900원→8,712원KYOBO





자연 속에 어우러진 척박한 서민 삶의 애환이 진하게 묻어 있으면서 그를 배려하고 보듬는 따뜻한 인간애로 점철되는 소설집이다. 파란만장한 삶을 산 여인의 고즈넉한 회고담을 주로 들려주고 있다. 전라도 특유의 방언을 고스란히 묘사하여 토속적 질박함을 느끼게 된다.


  저자소개  


서울에서 태어났으며 경기여중, 경기여고를 졸업했다. 이화여대 국문학과에서 수학했다. 『깊고 선명한 아득함 속의 것들』등의 저서가 있다.




  목차 



작가의 말 그래도 살아 있다는 것은 축복 이었다

발문|김지연 인고의 삶 살아낸 의지와 열정의 작가



그 도시의 낚시꾼

그 보자기 속에 채운당(彩雲堂)이 있었다

그것들은 내 몸 안에 있었다

달이 내려와 내 몸을 덮는다

깊고 선명한 아득함 속의 것들

사람은 누구나 가슴에 한 그루 나무를 심는다

빛으로의 긴 여정(旅程)

젖은 눈으로 바라보다

찬연(燦然)한 비상, 그리고 착지(着地)



책을 엮고 나서

천국의 아이에게